김짤.com 도메인 쉽게 기억하세요!- 김짤닷컴
 


조회 수 98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중3때 나이키 신발 처음 신어봤다
아버지가 밑에 직원 100명되는 중소기업 사장님이었는데 돈 버는건 밑빠진독에 물붓기마냥 회사로 다들어갔었다 그래서 차도 항상 중고차와 납품할때 필요한 회사차 봉고차만 타고다녔고 무뚝뚝하고 일밖에 모르는 아버지는 크리스마스 어린이날 선물 한 번 사준적이 없었다. 11살무렵이었나 용돈으로 지금의 다이소같은 동네 dc마트에서 3천원짜리 물총을 사왔고 아버지한테 온갖 쌍욕을 다먹고 울면서 환불하러 갔던 기억이 아직도 생생하게 날정도로 가난한 유년생활을 보냈다. 직원만 많은 흑자없이 간신히 돌아가는 회사를 운영하셨던것 같다. imf때 못받은 어음만 20억정도 되는걸로 알고있다. 그 때는 기억에 없는 어린시절이라 2000년대 초반만 기억이 난다. 점점 기울다가 결국 10년 전쯤 사업을 접었고 빚이 10억정도 남더라 그이후로 주말도 없이 온갖 잡다한 일은 다 하시더라 그 빚은 다 갚고 2억짜리 빌라 하나 남았다 평생 살면서 주말에 쉬는걸 손가락에 꼽을정도로 개처럼 일해서 남은게 그나마도 반은 은행빚이다.
뭐 여하튼 그런 부모님 밑에서 항상 없이 자라고 남의 집들을 부러워하며 자랐고 동심이란걸 가져보지도 못하고 자랐다.
친형은 7급공무원이고 나는 작년에 공기업 입사해서 일하고 있는데 이런집안 형편에서 이정도 알아서 큰게 ㅈㄴ 신기한 수준이다. 둘중 하나는 교도소에 가있어도 이상하지 않을 법 한 집안인데 방황안하고 열심히 살아온게 참 스스로 대견하다. 공기업이라 해봐야 세금떼고 250 근근히 받아서 사는데 어느세월에 돈모아서 어느세월에 결혼이나 할 수 있을런지 한번씩 현타가 온다. 오늘이 그런날이라 그냥 한번 씨부려봤다. 더이상은 뭐 열심히 산다고 나아질건 없는 인생이라 이렇게 살아야겠지만 씁쓸하다.

이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추천은 베스트 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댓글 새로고침
  • 익명_12625008 2019.12.03 21:17
    원래 힘들수록 철이 더 빨리들고 그러더라
    난 부모님 이혼하셔서 엄니랑 엄니랑 눈맞은 남자랑 살았는데
    초딩때 집에 조금이라도 늦게들어가면 알몸으로 집밖에 쫓겨났다 그리고 틈만나면 머리맞고 학대당하고 그런식으로 살다가
    엄니도 도저히 힘드셨는지 남자 냅두고 누나랑 나랑 다같이 도망갔음 그때 쳐맞은 기억이 있어서 철도 일찍들고
    눈치도 빨라서 사회생활도 잘하고 대기업 들어가서 나름 평탄한 인생을 살고있다
    0 0
  • 익명_40101552 2019.12.04 06:55

    헛소리 하네..교도소 각이라니 평범한 집안이고 아부지는 열심히 사셨구만... 굶길했니? 공납금을 못내봤니 단칸방에 살아봤니~

    0 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베스트 글 아직 섹스를 하지 못한 당신에게 2 new 익명_73865008 2020.07.12 129
베스트 글 키스방 vs 립카페 2 new 익명_61773659 2020.07.12 122
베스트 글 빚이 3000인데.. 일년만에 다 갚을수 있을까 7 new 익명_07780579 2020.07.12 111
베스트 글 아빠가 돈줄테니까 주식해보라는데 어떰? 6 new 익명_60987316 2020.07.12 106
베스트 글 8년만에 첫사랑 페북 봤는데 ㅋㅋ 3 new 익명_40016371 2020.07.12 107
베스트 글 여자친구와 카톡이 좀 이상하다.. 4 new 익명_53714670 2020.07.12 149
베스트 글 요즘에 미성년자 먹기 쉽나보네 4 new 익명_01937439 2020.07.13 136
24885 최근에 임용고시있었음? 2 익명_68985642 2019.12.04 68
24884 그놈의 특별법좀 그만좀 만들었으면 한다 1 익명_29556286 2019.12.04 44
24883 전기면도기 며칠에 한번 청소하세요? 1 익명_97956053 2019.12.04 62
24882 이게 정상인 회사냐2 4 익명_05817617 2019.12.03 134
24881 이거 고백해야되나요 안해도 되나요 6 익명_60474413 2019.12.03 219
24880 근데 왜 ㅅㅅ하고 나서 좋았어? 물어보는게 싫은거임? 13 익명_92082940 2019.12.03 391
24879 여자친구가 생일 선물 뭐 받고 싶냐는데 4 익명_43972956 2019.12.03 102
24878 연애초기 여자친구가 5 익명_78793713 2019.12.03 140
24877 소년법 관련해서 좀 아시는분? 1 익명_22471917 2019.12.03 72
24876 차잘알 등판좀.. 익명_46682130 2019.12.03 59
24875 유부녀 따먹는 방법있냐? 13 익명_62175355 2019.12.03 709
24874 이제 또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는구나 1 익명_72330324 2019.12.03 31
24873 겨울스키장은 4 익명_11610765 2019.12.03 70
24872 친한동생의 안읽씹 3 익명_90809270 2019.12.03 82
24871 크리스마스이브 추천좀 2 익명_95839589 2019.12.03 35
24870 너무 힘들다 6 익명_30679063 2019.12.03 48
24869 다이렉트보험 추천좀 1 익명_59754366 2019.12.03 29
24868 라면 포트기삿는데 이거 물들어가도 고장안남?? 1 익명_95935141 2019.12.03 33
» ㅆ흙수저 집안에서 태어나서 2 익명_31126831 2019.12.03 98
24866 민식이법에 대해서.. 2 익명_47783131 2019.12.03 32
24865 난 여자친구가 좀 더 섹스에 적극적이면 좋겠다 4 익명_94103131 2019.12.03 187
24864 방금 뉴스봤는데 2 익명_40087199 2019.12.03 71
24863 유투브 바벨라토르에서 올린 헬스 초보자 운동? 이라는데 2 익명_12191696 2019.12.03 103
24862 신입생때 27살 누나보고 완전 어른 나이로 느껴졌는데 7 익명_00079804 2019.12.03 296
24861 34살 아잰데 10 익명_86436064 2019.12.03 18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80 581 582 583 584 585 586 587 588 589 ... 1580 Next
/ 1580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


kakao.png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